‘닭이 먼저냐, 달걀이 먼저냐’라는 질문에 영국 과학자들이 답했습니다. “닭이 먼저다” 

영국 셰필드 대학과 워윅대 연구진에 따르면 닭이 없으면 달걀은 존재할 수 없습니다. 연구진은 슈퍼컴퓨터 헥토르를 사용하여 달걀의 구조를 분석했는데요. 달걀 형성 과정에서 ‘오보클레디딘-17(OC-17)’이라는 단백질이 필수적인 역할을 한다는 걸 발견했습니다.

© FOX NEWS

달걀 껍데기 형성 과정을 요약하자면 닭의 난소에 있는 오보클레디딘-17 단백질이 탄산칼슘 입자에 붙어 결정체 형성에 촉매 역할을 합니다. 결정핵이 스스로 자랄 수 있을 만큼 커졌을 때, 이 단백질은 떨어져 나가게 되죠. 달걀 껍데기는 이런 과정이 여러 차례 반복된 후 만들어집니다. 

다시 말해, 닭의 난소에서 있는 단백질 성분이 있어야만 달걀이 만들어질 수 있다는 겁니다. 달걀 형성에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단백질의 모체가 닭인 까닭에, 닭이 달걀에 우선한다는 결론이 났습니다.

Leave a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